티스토리 뷰

성공학자 존 맥스웰은 미국 각계에서 성공한 리더 1,000여 명의 자기 관리를 조사해보고 다음과 같이 밝혔습니다. “그들은 자기에게 주어진 하루 24시간이란 시간의 75%를 자신의 장점을 더 극대화시키는 데 투자하고, 20%는 새로운 것을 배우는데, 그리고 나머지 5%는 약점을 보완하는 데 투자한다.”

 

이렇듯 성공하는 이들은 자신에게 주어진 <강점>을 개발하는데 신경을 쓰지 <약점>을 보완하는데는 시간을 쓰지 않는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하기 원하는 데 반해, 성공한 이들은 자신이 잘하는 것, 즉 강점을 극대화하는 전략을 씁니다.

필자는 직장인들에게 미래 비전을 물어볼 때 “무엇을 좋아합니까?”  라고 묻지 않고 “당신이 잘하는 게 무엇입니까? ” 라고 묻는 편입니다. '好(호)'와  '熟(숙)'은 다릅니다. 好(호)는 당신이 좋아 하는 것은 그저 해보고 싶은 마음이고, 熟(숙)은 잘하는 것을 직접 할 수 있는 행동을 말합니다. 한 진로상담 전문가는 “상담을 하다보면 잘하는 것과 좋아하는 것을 혼돈하는 사람이 많다. 좋아하는 것을 직업으로 삼을 경우 재능을 발휘하지 못하는 실수를 범하기 쉽다.”고 역설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을 직업으로 하면 ‘평균’ 되기 때문이죠. 그래서 필자는 잘 하는 것을 더욱더 잘 하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이 잘하는 것을 찾으라는 이야기를 듣는 순간 고민에 빠집니다. “난 잘하는 일이 무엇이던가?” 그리고, 이것저것 엉뚱한 공상에 빠지곤 합니다. ‘생각해보니, 난 말을 잘했던 것 같아’ ‘블로그에 이따금 올리는 글이 호응을 받던데...’ 그리고 잘하는 것, 나만의 성공 자산을 찾아 엉뚱한 곳을 헤매곤 합니다. 그러나 그런 곳에 정답은 없습니다.

 

핵심은 바로 <몰입의 경험>입니다. 흔히 성공한 사람이라고 할 수 있는 사람들은 자신이 하는 일에 푹 빠져 삽니다. 그래서 그런지 그들은 늘 바쁘지만 얼굴에 생기와 자신감이 가득하죠. 일을 열심히 하는 사람은 일을 즐기는 사람을 이길 수 없고, 일을 즐기는 사람은 일에 미쳐있는 사람을 이길 수 없다고도 말합니다. 몰입은 인생에 있어 ‘행복한 늪’입니다.  

그렇다면 당신은 무엇을 해야 할까요? 하는 일에 대한 생각을 바꾸는 겁니다. 세계적인 HR 컨설팅 회사 '타워 스페린'은 기업의 성공에 기여하고자 하는 직원 개인의 의지와 역량을 ‘몰입’으로 정의하고, 전 세계 직장인의 몰입도에 대한 조사를 한 바 있습니다.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한국인들은 단지 8%만이 회사에 높은 몰입도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분적이거나 전적으로 몰입도를 갖고 있지 않는 직원은 무려 47%에 달했습니다. 우리나라 직장인들의 일에 대한 열정도가 낮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입니다. 

 

지금 현재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을 과소평가하지 마세요. 남이 하는 일은 좋아 보이고 내가 하는 일은 보잘 것 없다고 생각할 필요가 없습니다. 당신을 성공으로 이끌 수 있는 '성공 자산'은 늘 일상적인 곳에 숨어 있습니다. 성공이란 열매를 따 먹는 이들은 일상적으로 해오는 일속에 숨어 있는 성공 자산을 찾아가는 사람들입니다. 반면, 내 안의 성공 자산을 찾으려고 하지도 않으면서 남들만 부러워하는 사람은 세상이 힘들다고 느끼며 방황하게 됩니다. 

 

모든 사람은 각자 잘하는 것을 갖고 있기 마련입니다. 이것을 소위 '달란트'라고 하는데, 누구에게나 다 있다는 사실이 중요합니다. 문제는 이것을 확대하고 극대화 하려는 노력을 했느냐 안했느냐 차이입니다. 숨겨진 성공자산을 찾으려면 평소에 익숙하게 생각해온 일터를 잘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아마 그곳에서 당신은 익숙한 <랜드마크> 3개를 발견할 것입니다. <하던 대로>, <평소대로>, <있던 대로>. 이  랜드마크를 그냥 스쳐가지 마세요. 이곳에 당신을 위한  무한한 성공 자산이 숨어 있습니다. 성공이란 멀리 있는 게 아닌 바로 당신이 가장 잘하는 <익숙함>에 숨어 있습니다.

 

이제 <좋아하는 것>으로 승부를 걸지 말고 <잘하는 것>으로 세상에 들이대시기 바랍니다. 당신이 잘하는 것을 더욱 더 잘 해가시기 바랍니다. 세상을 이끌어 갈지, 세상에 이끌려 갈지는 여러분 자신에게 달려있다는 사실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휴비스 공식 블로그에 있습니다.

댓글0

댓글쓰기 폼
찾으시는 스토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