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커피에 진심인 우리 국민들은 1일 1카페는 기본, 1일 n카페도 거뜬히 소화하죠. 식당보다 카페 찾기가 쉬울 만큼 대한민국은 그야말로 카페 천국이자 커피 공화국인데요. 통계에 따르면 우리 국민들은 1인당 연간 350잔의 커피를 마시고, 1년간 33억 개의 플라스틱 컵을 사용한다고 해요. 하지만 이렇게 수십억 개씩 쏟아지는 일회용 컵의 재활용 비율은 고작 5%에도 못 미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그래서 오늘은 카페 일회용컵 재활용에 관한 불편한 진실에 대해 함께 이야기 나눠보도록 해요.

● 잉크로 로고 1cm만 그려도 재활용 불가? 플라스틱 컵 재활용의 조건

많은 분들이 플라스틱 컵은 깨끗하게 씻어서 버리면 충분히 재활용이 가능하다고 생각하실 텐데요. 플라스틱 컵 재활용의 조건은 생각보다 매우 까다로워요. 우선 일회용 컵에 단 1cm라도 잉크로 로고를 그리게 되면 재활용은 불가능해요. 플라스틱 제품을 재활용하기 위해서는 다른 화학물질이 섞이지 않은 투명 상태여야 하는데 로고 잉크가 들어가는 순간 재활용은 어려워지죠. 물론 로고를 지우거나 잘라내는 방법도 있지만 비용 문제로 처리가 곤란한 것이 현실이에요.

플라스틱이 재활용 되기 위해선 크기가 크거나 재질이 명확해야 하는데 우리가 사용하는 일회용 컵의 경우 크기가 작고, 재질도 제각각이다 보니 재활용이 더욱 어려워요.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일회용 컵의 재질을 PET(페트)로 통일시키면 되는데요. 재질이 통일되면 크기가 작아도 재활용이 용이한 데다가 PET 소재는 재활용성이 뛰어나요. 또한 이미 많은 카페에서 PET 재질의 일회용컵을 사용하고 있으니 PET 소재로 통일하는 것이 가장 합리적이죠. 비닐 소재로 만든 뚜껑은 깔끔하게 뜯기가 어렵다 보니 뚜껑까지 PET 소재로 통일하는 것이 재활용률 높이는 방법이랍니다.

● 종이니까 당연히 재활용된다? NO! 종이컵과 종이 빨대도 재활용 불가!

그렇다면 플라스틱 보다 훨씬 친환경적인 종이컵을 사용하면 자원 재활용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요? 안타깝게도 우리가 주로 사용하는 종이컵 역시 100개 중 1개 정도만 재활용이 가능한 실정이에요. 카페에서 사용하는 종이컵은 액체류를 담아도 쉽게 젖지 않는데요. 이는 종이컵 안쪽에 플라스틱의 일종인 ‘폴리에틸렌’으로 코팅이 되어있기 때문이에요. 

이 플라스틱 성분 때문에 종이컵은 다른 종이류에 함께 버리지 않고 일반 쓰레기로 처리하거나 종이컵만 모아서 버려야 하죠. 참고로 종이컵만 모여 있을 경우 화장지에 사용되는 펄프 원료로 사용이 가능하답니다.

최근 플라스틱 빨대를 대신해 사용하는 종이 빨대 역시 종이 소재지만 재활용은 어려운 상황이에요. 음료로 인해 이물질이 묻었거나 젖어 있는 상태이고, 혼합 종이로 제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종이류가 아닌 일반쓰레기로 처리해야 하죠. 환경을 생각한다면 빨대 없이 음료를 마시거나 다회용 빨대를 챙겨 다니는 것이 바람직한 방법이에요.

● 일회용컵 반납하면 보증금 회수? 말 많고, 탈 많은 ‘일회용컵 보증금제’

카페에서 사용되는 일회용컵을 줄이기 위해 환경부에서는 6월부터 일회용컵 보증금제를 시행하기로 했는데요. ‘일회용컵 보증금제’란 일회용컵에 음료를 담아 구매하면 음료 값에 300원의 보증금을 추가로 지불한 후, 일회용컵을 반납하면 보증급을 돌려받는 제도예요. 음료를 구입한 매장뿐 아니라 일회용컵 보증금제에 참여하고 있는 전국 3만 8천 여개의 카페, 패스트푸드점에서는 반납이 가능하죠. 

사실 2002년부터 일회용컵 보증금제가 시행되었으나 교차 회수가 불가능했고, 보증금 금액도 50~100원 수준으로 낮아 참여율이 저조해 2008년 폐지되었는데요. 일회용컵으로 인한 환경오염 문제가 커지면서 제도를 보완해 올 6월부터 재시행을 결정했죠. 하지만 프랜차이즈에서 일회용컵 보증금제에 대한 준비가 미흡해 가맹점주들이 부담을 떠안아야 했고, 가맹점주의 부담을 줄여줄 무인회수기 설치 역시 미비해 제도 시행에 차질이 생기게 되었어요. 이로 인해 정부에서는 올해 12월 1일까지 일회용컵 보증금제 시행을 유예한 상태랍니다. 

카페에서는 일회용컵 재활용을 위해 잉크로 로고를 그리는 대신 로고를 양각으로 새기거나 홀더에만 로고를 넣는 방식을 채택하면 일회용컵으로 인한 환경오염 문제도 많이 해소될 수 있겠죠! 또한 일회용컵 보증금제가 잘 시행될 수 있도록 프랜차이즈 업계와 환경부에서도 더욱 철저한 준비가 필요할 거예요. 카페를 이용하는 분들 역시 조금 번거롭더라도 텀블러 사용을 생활화해서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는 데 적극 동참해 주시면 좋겠네요 😊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휴비스 공식 블로그에 있습니다.

댓글0

댓글쓰기 폼
찾으시는 스토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