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만성피로클리닉을 찾아오는 환자분들 중에 장 기능이 나쁘다고 호소하는 사람들이 매우 많습니다. 가스가 차고, 변비나 설사가 생기는 증상들이죠. 이러한 증상으로 병원을 찾게 되면 여러 가지 검사를 하게 됩니다. 대장 내시경을 하기도 하고 혈액검사를 통해서 다른 질환이 있는지 확인하죠. 그런데 검사 결과에서 아무 이상이 없을 때 ‘과민성 장 증후군’이라는 진단을 받게 됩니다. 특별한 질병은 찾지 못했지만, 장 기능이 나빠서 고생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해당됩니다.

 

 

장은 입부터 항문까지 연결되어 있는 장기랍니다. 장의 안쪽 공간은 입에서 섭취한 음식물이 통과하는 곳이죠. 그렇다면 장의 안쪽은 신체의 내부에 속할까요, 아니면 외부에 속할까요? 질문에 답이 있는 것 같지만 왠지 답이 아닐 것 같은?? 정답! 의학적으로 장의 내부 공간은 외부로 봐야 합니다. 입부터 항문까지 뚫려있는 공간은 음식물이 지나가면서 외부와 통해져 있기 때문이죠. 그리고 장의 점막에서 음식물의 영양소가 흡수된 순간부터 신체의 내부로 들어오는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우리 신체에 외부와 접촉하는 장기는 3가지가 있습니다. 가장 대표적인 곳이 피부, 두 번째가 폐입니다. 숨을 쉬면 외부의 공기가 폐로 들어왔다 나갔다 하죠. 그리고 나머지 하나가 바로 장입니다. 이 3가지 기관 중에서 외부와 접촉하는 면적이 가장 큰 장기가 장입니다. 장의 점막은 융모 세포라고 부르는 돌기로 되어 있고 돌기들을 다 펼쳤다고 가정했을 때 테니스코드 2배에 달할만큼 표면적이 커진다고 합니다. 즉 장은 외부와 가장 넓게 접촉하고 있는 장기인 셈이죠.

 

장에는 자그마치 수천조 개에 이르는 엄청난 양의 세균들이 자라고 있습니다. 세균들 중에는 우리에게 이로움을 주는 유익균도 있고, 여러 가지 독소를 뿜어내는 유해균도 있죠. 이러한 유익균과 유해균은 서로 공존하면서 균형을 이루고 있습니다. 그리고 장의 점막이 건강한 상태에서는 장을 통과하는 수많은 화학물질과 독소들이 인체로 흡수되지 않도록 잘 막아주는 역할도 하게 됩니다.

 

그런데 문제는 장의 점막이 제 기능을 못하게 되는 경우죠.

즉 장속의 수많은 화학물질과 독소들이 장의 손상된 점막을 통해서 조금씩 새어 들어오는 상태가 되면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게 되고 이러한 상태를 바로 장이 누수된다는 표현을 써서 '장누수 증후군'이라고 부릅니다.


내시경과 같은 검사로도 확인할 수 없는 미세한 손상들이기 때문에 현대의학에서는 이 현상을 질병으로 보기는 어렵습니다. 하지만 기능 의학적으로는 분명 장에서 흡수되면 안 될 수많은 독소들이 혈액 속으로 들어오기 때문에 소화불량, 설사, 변비, 가스가 차는 것 같은 증상의 원인이 됩니다. 이외에도 여러 가지 전신적 증상이 동반되기 쉬운데 두통, 전신피로감, 무기력증, 근육통, 심한 숙취, 이유 없는 피부 알러지 등이 있습니다.

 

특별한 이유를 찾지 못하지만 분명히 우리를 괴롭히는 증상들!
장 건강이 왜 중요한지 그 이유가 바로 여기 있습니다.

 

그렇다면 장을 건강하게 만들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장이 나빠지는 가장 큰 이유는 우리가 먹는 음식과 정신적 스트레스입니다.
먼저 장 건강을 위해 피해야 할 음식은 '설탕'입니다. 그리고 사람에 따라서 밀가루 음식이나 유제품을 피해야 하는 경우도 있고 과도한 카페인도 우리의 장을 자극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꼭 챙겨먹어야 할 것이 유산균과 식이섬유입니다.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은 장의 점막을 튼튼하게 보호해 주고 유익균과 유해균의 균형을 잡아주는데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오메가3가 풍부한 음식들도 장 건강에 좋습니다. 그 뿐 아니라 장 점막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데는 아미노산이 중요하며 따라서 아미노산의 공급처가 되는 양질의 단백질도 잘 섭취해야 합니다.

 

 

장은 단순한 소화기관이 아닙니다. 외부로부터의 독소를 막아내는 기관이라고 생각해야 합니다.
건강한 장은 이유없이 괴로왔던 증상들을 완화시켜주고 우리의 삶을 더욱 활력있게 만들어 줄 것입니다.
2019년은 건강한 장으로 더욱 활기찬 한 해 되시기 바랍니다.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휴비스 공식 블로그에 있습니다. 

댓글0

댓글쓰기 폼
찾으시는 스토리가 없습니다.